찾아가는 치과, '닥터자일리톨버스' 용인 보바스 어린이의원....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18/02/25 [18:58]

찾아가는 치과, '닥터자일리톨버스' 용인 보바스 어린이의원....

추광규 기자 | 입력 : 2018/02/25 [18:58]

이동 버스로 환자들을 찾아가는 ‘닥터자일리톨버스’가 용인 보바스 어린이의원을 방문해 진료했다. 롯데제과가 후원하고 대한치과의사협회가 운영하는 '닥터자일리톨버스'는 그동안 전국 4천 명의 치아 환자를 무상으로 진료했다.

 

 

▲  사진제공= 롯데제과 

 


롯데제과(대표이사:민명기)가 후원하고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김철수)에서 운영하고 있는 ‘닥터자일리톨버스’가 24일 용인시에 위치한 보바스 어린이 의원을 방문해 미리 진료을 신청한 어린이들의 치과 진료을 진행 했다.

 

롯데제과와 대한치과의사협회는 보바스 어린이의원 내 치과시설이 없고 거동이 불편한 환자들이 대부분이라 치과 진료가 절실하다는 판단에 방문 장소를 이곳으로 정해 이날 진료을 가졌다.

 

이날 용인 보바스 어린이의원 방문에는 치과 전문 의료단 10여명을 구성하여, 어린이 입원 환자 및 진료신청 어린이 등을 대상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약 40명을 진료하고 진료마친 어린이들에게는 치약, 칫솔 세트 및 롯데제과에서 제공하는 과자를 증정하는 등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치아가 건강한 대한민국’을 캐치프레이즈로 하는 이 캠페인은 대한치과의사협회와 함께 치과 전문 의료단을 구성, 이들을 태운 ‘닥터 자일리톨 버스’가 매월 국내 치과 의료 서비스 소외지역을 방문하여 구강 검진 및 스케일링 등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보바스 어린이의원은 운영하고 있는 늘푸른의료재단 운영지원단 박종우 단장은 “보바스 어린이 의원에 많은 어린이들이 이번 대한치과의사협회의 치과진료를 받을 수 있게 돼서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늘푸른의료재단도 보바스 어린이병원에 계속 지원해서 어린이들이 더 많은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 = 롯데제과   

 

 

롯데제과에서 후원해  2013년 3월부터 시작된 이 캠페인은 지금까지 전국을 돌며 58차례에 걸쳐 약 4천명을 진료했다.

 

진료지역은 롯데제과는 홈페이지를 통해 진료가 필요한 지역을 신청 받고, 이 중 진료 대상인원이 기준 이상 구성될 수 있는지, 진료를 꼭 필요로 하는 지역인지 등의 기준으로 내부 심사를 통해 지역을 선정한다.

 

한편, 용인 보바스 어린이의원 치과 진료에는 분당 보바스병원 관계자들이 함께 했다.


보바스기념병원 박종우 지원단장은 “보바스병원은 앞으로 어린이의원에서 어린이 재활병원으로 확대 등 재활이 필요한 환자을 위한 다양한 방안마련을 검토 하고 있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