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민간환경감시단 위촉 및 발대식 개최

김승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3/12 [14:29]

안산시 민간환경감시단 위촉 및 발대식 개최

김승호 기자 | 입력 : 2018/03/12 [14:29]

안산시는 ‘악취-끝’ 시책의 차질 없는 이행과 새로운 미래가치 창출을 위해 지난 7일 ‘민간환경감시단 위촉 및 발대식’을 가졌다.

 

이번 발대식은 민간환경감시단원 10명이 참여해 환경개선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것을 다짐했다.

 

민간환경감시단은 올해 10월까지 운영되며 산업단지 환경감시활동, 민·관 합동점검 참여, 악취 상황 보고, 환경캠페인 활동을 한다.

 

지난해 민간환경감시단은 총 5,344회 순찰과 358회 합동점검을 실시해 70건의 위반현장을 적발한 바 있다.

 

최종은 산업지원본부장은 “민간 상시모니터 운영으로 시책 달성의 교두보 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을 강조하며, 환경생태도시 도약을 위해 악취 개선은 필연적 과제”임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