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권한대행, 연흥호 실종자 수색 총력 당부

14일 신안군 지역사고수습본부 방문해 현황 살펴

윤진성 | 기사입력 2018/04/14 [13:24]

이재영 권한대행, 연흥호 실종자 수색 총력 당부

14일 신안군 지역사고수습본부 방문해 현황 살펴

윤진성 | 입력 : 2018/04/14 [13:24]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이재영 행정부지사는 14일 신안군에 설치된 ‘2007 연흥호’ 지역사고수습본부를 방문해 실종자 수색 및 유가족 편의 제공 지원 등 사고수습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2007 연흥호’는 지난 12일 신안 흑산면 매물도 북서방 5.2마일 해상에서 탄자니아 선적 498톤급 ‘Xing Yue호’와 충돌해 전복됐다. 사고수습대책본부는 해양수산부, 전라남도, 해경, 신안군 등 관계기관이 협력체계를 구축해 수색활동과 유가족 지원 등에 온힘을 쏟고 있다.

전라남도는 사고 발생 직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인접 시도 및 시군에 수색협조 공문 발송, 어촌계장, 어업인단체협회 등에 단문자 발송, 어업지도선 2척 수색현장 참여 조치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섰다.

이재영 권한대행은 “실종자 모두가 가족의 품으로 하루속히 돌아오도록 관계기관과 함께 실종자 수색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