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잊고 싶은 ‘세월호’ 기억해야만 하는 ‘세월호’

정수동 기자 | 기사입력 2018/04/14 [20:39]

[포토] 잊고 싶은 ‘세월호’ 기억해야만 하는 ‘세월호’

정수동 기자 | 입력 : 2018/04/14 [20:39]

세월호 참사 4주기를 이틀 앞둔 14일 다양한 행사가 펼쳐졌다.

 

광화문 북단 광장에서는 이날 오후 4시 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 등이 ‘하나의 작은 움직임이 다시 큰 기적을 4160번째의 노란리본이 되어주세요’를 주제로 플래쉬몹, '노안입니까 만들기'가 펼쳐졌다.

 

 

▲   14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4.16 세월호 참사 4주기 국민 참여행사에서 참가자들이 대형 노란 리본을 만드는 플래시몹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사진 =인터넷언론인연대

 

 

이어 오후 6시에는 광화문세월호광장분향소에서 별이 된 304명 세월호 세대와 선생님들과의 동행 청소년을 응원하는 304개의 주먹밥 나눔 등의 행사가 펼쳐졌다.

 

 

▲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이와 함께 같은 장소에서 4.16연대는 4.16 4주기, 다짐문화제 사전 행사에서 합창공연 '진실의 하모니'등이 이어졌다. 오후 7시에는 '다짐문화제'도 펼쳐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