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양독립운동기념탑 건립사업’ 착공

3.1운동 정신 계승·발전… 오는 7월 완공 계획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18/04/16 [10:52]

고양시, ‘고양독립운동기념탑 건립사업’ 착공

3.1운동 정신 계승·발전… 오는 7월 완공 계획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18/04/16 [10:52]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고양시 제공>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가 4월 16일 일산문화공원 ‘고양독립운동기념탑 건립사업’ 착공에 들어간다.

 

‘고양독립운동기념탑 건립사업’은 3.1운동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한 의미로 총 15.2억 원을 들여 주탑 31m 규모로 건립된다. 독립운동의 상징성과 시민 공간 활용성을 높여 문화관광 랜드마크로 조성될 예정이다.

 

시는 독립운동기념탑 건립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간담회 개최, 시민 설문, 건립추진 TF팀 구성 등 유관기관, 주민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코자 노력했으며 약 2년간의 준비 끝에 착공, 오는 7월말 완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광복회 고양시지회도 범 독립운동기념탑 추진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자체모금운동을 실시하는 등 독립운동의 가치를 드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고양독립운동의 가치를 조명하고자 일산지역에서 3.1만세운동이 활발하게 일어났던 점을 감안해 일산문화공원에 기념탑을 건립하게 됐다”며 “시민들과 시를 방문하는 국민들에게 호국·애족·애국정신을 심어주는 상징적 기념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기념탑의 건립사업의 추진은 제73주년 광복절 및 오는 2019년 3.1운동,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계기로 나라사랑 정신을 고양시키고 독립역사의 고장임을 널리 알리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