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도정 만족도 10개월만에 60%대 재진입 1위

윤진성 | 기사입력 2018/05/15 [14:32]

전남도, 도정 만족도 10개월만에 60%대 재진입 1위

윤진성 | 입력 : 2018/05/15 [14:32]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전라남도가 도지사 공백의 권한대행 체제에도 불구하고,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의 4월 월간 정례 광역자치단체 평가 조사에서 도정 긍정평가가 10개월 만에 60%대에 재진입하면서 4개월 연속 1위를 이어가는 기염을 토했다.

이번 평가조사에서 전남도정에 대한 긍정평가(‘잘한다’)는 61.8%를 기록, 3월보다 3.3%p 올랐다. 이로써 전라남도는 지난 1월 57.8%로 처음 1위에 오른 이후 4개월째 수위를 달리고 있다.

특히 지난해 6월 조사 이후 10개월 만에 60%대에 재진입하는 저력을 보이며 2위와의 격차도 7.4%p로 벌렸다.

전라남도에 이어 울산광역시가 3월보다 1.1%p 오른 54.4%로, 서울특별시가 1.4%p 오른 54.4%로 공동 2위에 올랐다. 긍정 평가 전국 평균은 47.7%다.

전라남도는 또 전국 광역 시도 주민생활 만족도 조사에서도 62.5%의 높은 만족도를 기록해 세종특별자치시(67.2%)와 제주(63.8%), 전북(63.5%)에 이어 4위를 기록했다. 전국 평균 주민생활 만족도는 58.3%다.

이번 조사는 유선 임의전화걸기 자동응답 방식으로 지난 2일까지 6일 동안 전국 19세 이상 국민 8천500명(시도별 5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광역 시도별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이고, 응답률은 4.2%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