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실시

김승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5/17 [09:58]

안산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실시

김승호 기자 | 입력 : 2018/05/17 [09:58]

안산시는 불시에 일어나는 재난에 시를 포함한 공공기관과 시민들이 협력해 피해를 줄이고 상황을 복구하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8일부터 실시하고 있다.

 

특히 15일에는 신안산대학교에서 지진발생을 실제와 가깝게 연출했고 재난에 투입될 수 있는 자원과 인력을 총 동원한 대규모 종합훈련을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16일에는 안산의 25개 행정복지센터와 신길동에 있는 이마트트레이더스에서 전국에서 실시한 지진대피 훈련(민방위 훈련)이 진행됐으며, 특히 이마트트레이더스에서는 상가 관계자들과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훈련에 협조해 훈련이 원활히 진행됐다.

 

17일에는 화랑오토캠핑장, 18일에는 산업단지에 입주한 LS오토모티브에서 화재대피 자율참여 훈련이 진행된다.

 

안산시 관계자는 “성공적인 훈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유관기관 및 단체, 그리고 시민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이번 훈련을 통해 최근 빈번하게 발생되고 있는 지진 및 화재의 재난 상황에 대한 우리 시의 대응능력이 한 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