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나치기=욱일기' 영상 전 세계에 알린다

김성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6/14 [09:34]

안현모, '나치기=욱일기' 영상 전 세계에 알린다

김성호 기자 | 입력 : 2018/06/14 [09:34]

 

▲이번 영상의 영어와 한국어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한 기자 출신 안현모 외신 캐스터의 녹음 장면    

 


'전 세계 전범기 퇴치 캠페인'을 펼쳐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일에 맞춰 '전범기 응원 퇴치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에 알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영어 영상은 2분짜리로 제작됐으며 FIFA 인스타그램 및 공식 뮤직비디오에 사용된 전범기 사례, 월드컵에서 사용된 전범기 응원 등을 소개하며 일본 전범기는 독일의 나치기와 같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월드컵 때마다 등장하는 전범기 응원을 사전에 차단하고 특히 '나치기=욱일기'가 같은 의미라는 것을 전 세계 축구팬에게 널리 알리고자 이번 영상을 제작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외국인들에게 영어 영상을 통해 전범기의 의미를 널리 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한국어 영상을 통해서는 우리 스스로가 전범기에 대해 더 잘 아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번 두 영상의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한 기자 출신 안현모 외신 캐스터는 "이런 의미있는 영상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게 되어 기쁘며 하루 빨리 전 세계에 더이상의 전범기가 사용되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영상은 전 세계 주요 언론사 3백여 곳의 트위터 계정으로 영상을 보냈고, 각 나라에 퍼져있는 유학생들 및 재외동포 3~4세의 도움으로 전 세계 젊은층에게 널리 전파중이다.

 

또한 이 영상은 유튜브 뿐만이 아니라 각 나라별 유명 동영상 사이트에도 올려져 있으며 특히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세계인들이 많이 사용하는 SNS 계정으로도 널리 홍보중이다.

 

한편 서 교수는 지난달 FIFA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사용된 전범기 디자인에 대한 항의 메일을 보내 수정을 이끌어 내는 등 세계적인 기관 및 기업의 전범기 사용에 대해 꾸준히 바꿔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