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첫 월례조회서 ‘소통’ 강조

김승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7/09 [10:27]

윤화섭 안산시장 첫 월례조회서 ‘소통’ 강조

김승호 기자 | 입력 : 2018/07/09 [10:27]

 윤화섭 안산시장이 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첫 월례조회에서 ‘소통’을 강조했다.

 

윤화섭 시장은 “나와 여러분이 같은 생각, 같은 말, 같은 행동일 때 행정은 생각지도 못한 힘을 발휘한다”며 “많이 얘기하고, 많이 토론해 소통이라는 무기로, 살 맛 나는 안산 한번 만들어 보자”고 직원과의 소통을 강조했다.

 

윤화섭 시장은 이어 “우리시는 기업이 힘들고, 실업률은 높으며, 인구도 많이 줄고 있다”며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행정 전 영역에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방법으로 사업을 추진해야 한다”며 직원들에게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행정을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윤화섭 시장은 “시민에게 꼭 듣고 싶은 말이 있다. 그 말은 ‘참 살 맛 난다’는 말”이라 밝히고, “우리가 만들어낸 희망은 시민의 희망이 된다. 우리의 열정과 노력으로 시민들에게 꼭 들어보자”고 역설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