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시,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 캐스팅!

이서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7/13 [12:15]

고민시,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 캐스팅!

이서현 기자 | 입력 : 2018/07/13 [12:15]

▲  사진 제공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고민시가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에 캐스팅됐다.


오늘 13일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고민시가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연출 유제원/극본 송혜진/제작 스튜디오드래곤)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tvN 새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은 사랑을 게임으로 생각하는 차가운 남자 김무영과 따뜻한 품성을 가진 여자 유진강의 운명적인 만남을 그려낸 작품으로 서인국, 정소민, 박성웅, 서은수가 출연을 확정지었다. 특히 지난 2002년 일본에서 방영된 동명의 원작이 두터운 팬층을 자랑하는 만큼, 리메이크 소식부터 화제를 모은 기대작이다.


극중 고민시는 김무영(서인국 분)을 짝사랑하는 인디밴드 키보디스트 임유리 역을 맡아 파격적인 연기 변신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고민시는 최근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마녀>에서 자윤(김다미 분)의 절친한 단짝 친구이자 발랄한 고등학생 명희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또한 지난 5월 종영한 tvN <라이브(Live)>에서는 안장미(배종옥 분)와 오양촌(배성우 분)의 딸 오송이 역으로 감정 표현에 서툰 ‘현실 딸’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받은 바 있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과 톡톡 튀는 존재감을 발산하며 많은 관심을 얻고 있는 고민시가<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 출연 소식을 알리며연기 변신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tvN새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1억 개의 별>은 <아는 와이프>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