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공직자 대상 청렴교육 실시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18/09/13 [12:28]

연천군 공직자 대상 청렴교육 실시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18/09/13 [12:28]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연천군에서는 12일 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국민권익위원회 대변인 출신인 김덕만 청렴윤리연구원장(정치학박사)을 초청 ‘청렴문화확산과 공직자세’란 주제로 청렴교육을 실시했다.


김광철 연천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연천군은 3년 연속 청렴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며 “이번교육으로 다시 한 번 청렴에 대해 상기시키고 3년 연속 우수기관이란 프라이드를 가지고 부끄러움 없는 자세를 가져야한다.”고 말했다.


반부패 전문가인 김덕만 원장은 이날 오전과 오후 2회에 걸쳐 연천군 공직자 6백여 명을 대상으로 가진 특강에서 “국민들의 공직윤리 기대수준이 매우 높아지고 있다.”며, “직무관련자와 간소한 음료 한잔을 나눌 때도 특별히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지인을 통한 인사 평가 예산 등의 부정청탁은 부정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법)에 의거 처벌된다.”며, “공정하고 투명한 공무 수행을 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김 원장은 또 “청탁금지법이 공직사회에 존재하는 온정연고주의 부패 카르텔을 근절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이 법을 잘 준수한다면 현대 100점 만점에 60점이 채 안 되는 국가청렴도 점수가 4~5년 내에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의 평균점수인 70점 수준으로 올라 갈 것으로 전망했다.

 

우리나라 청렴도(부패인식지수CPI)는 180여개국 중 50등 정도이면 점수로는 56점에 이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