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부시장 연합회, 경주 우수한 급속수처리기술 견학

타그비라란시 GJ-R 도입의사 밝혀! 물을 통한 다방면의 교류확대 기대

이강문 영남본부장 | 기사입력 2018/09/13 [17:58]

필리핀 부시장 연합회, 경주 우수한 급속수처리기술 견학

타그비라란시 GJ-R 도입의사 밝혀! 물을 통한 다방면의 교류확대 기대

이강문 영남본부장 | 입력 : 2018/09/13 [17:58]

▲ 경주의 우수한 급속수처리기술 견학온 필리핀 부시장 연합회     © 이강문 영남본부장

 

경주시는 지난 12일 필리핀 부시장연합회 일행 32명과 타그빌라란시 수처리 관계자가 경주시가 자체 개발한 급속수처리기술 GJ-R 도입에 앞서 현장견학을 요청해 경주시를 방문했다.

 

특히 이번 방문은 필리핀 정부 자체예산으로 추진할 정도로 높은 열의를 보인 한편. GJ-R기술은 국내 사업화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연이은 호평을 받으며 회외 물 산업 관계자들의 현장실사 요청이 잇따르고 있다.

 

필리핀 부시장연합회 일행은 경주 방문에 앞서 GJ-R 기술이 적용된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푸른물센터에서 일 14,000톤 처리규모의 반류수 처리시설 운영과정 시찰 후 경주시를 방문했으며, 이날 경주시와 필리핀 타그빌라란시는 우호도시결연 의향서를 교환하고 문화관광, 경제, 무역 분야에서 교류협력 확대와 경주시의 우수한 상하수도분야의 기술교류를 기대하는 자리를 가졌다.

 

13일에는 맑은물사업본부 에코물센터를 방문해 경주시하수처리장 운영 상황과 GJ-R수처리기술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덕동댐 원수를 이동식 급속수처리 차량을 통해 현장에서 정수 처리하는 시연에 참여해 정수 처리된 물을 현장에서 시음했으며 차량에 탑재가 가능할 정도의 소규모 장치로 깨끗한 수질의 식수 공급이 가능한 것에 필리핀 부시장 연합회 일행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일 3천 톤 규모의 하수처리용 GJ-R장치 구매를 위해 방문한 타그발라란시 수처리 관계공무원은 현장에서 직접 가동할 수 있는 이동형 수처리장치에 큰 관심을 보이며 간단한 운영방식과 우수한 처리수질을 높이 평가했다.

 

필리핀 보홀섬의 주도로 연간 70만 명이 관광객이 찾는 역사문화의 도시이자 휴양도시로 최근 급부상 하고 있는 타그빌라란시 부시장은 경주시의 따듯한 환대에 매우 감사드리며, 기술의 우수성과 운영의 간편함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하며, “GJ-R기술이 타그빌라란시에 도입되어 물을 통한 두 도시의 다방면의 교류가 확대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경주시장은 세계적인 관광지인 필리핀은 현재 오폐수 정화에 많은 노력을 경주하고, 정부 차원에서도 적극적인 정책 수립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우리시 수처리 기술이 이번 타그빌라란시를 거점으로 필리핀의 물 문제 해결에 많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