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발의 청춘, 별들의 고향으로! 활빈단 홍정식 故신성일 애도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18/11/04 [23:05]

맨발의 청춘, 별들의 고향으로! 활빈단 홍정식 故신성일 애도

추광규 기자 | 입력 : 2018/11/04 [23:05]

▲     © 편집부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4일 폐암으로 별세한 국민배우 故 신성일(본명 강신영)씨를 조문, 애도했다.

 

활빈단은 이날 SNS로 논평을 통해 영원한 영화인으로 영화계의 큰 별인 당대 최고의 배우였던 故신성일씨 영전에 삼가 조의를 표하며 깊이 애도했다.

 

홍정식 활빈단 대표는 유명을 달리한 故 신성일씨와 고려대학교 언론대학원 동기 교우로 "한국 영화의 전성기를 이끈 고인의 삶 자체가 우리나라 영화 역사였다”며 "그를 사랑하는 팬들,영화인들과 함께 명복을 빈다"고 전했다

 

1937년생으로 16대 국회의원(대구 동구)으로 활동했던 故 신성일씨는 4일 오전 2시25분 강남성모병원에서 투병 중 향년 81세로 타계했다. 장례는 영화인장(공동장례위원장 신영균)으로 엄수된다.빈소는 아산병원 영안실30호다.6일 발인으로 장지는 경북영천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