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토고에 새마을운동 보급을 위한 교류협력

토고정부와 아프리카개발은행 요청으로 새마을운동 보급

이강문 영남본부장 | 기사입력 2018/11/09 [17:54]

경북도, 토고에 새마을운동 보급을 위한 교류협력

토고정부와 아프리카개발은행 요청으로 새마을운동 보급

이강문 영남본부장 | 입력 : 2018/11/09 [17:54]

▲ 토고정부 및 아프리카개발은행 고위급 인사 도청방문1     © 이강문 영남본부장

 

경북도는 9일 토고 농업가축수자원부 차관 일행과 새마을운동 보급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아프리카개발은행의 요청으로 올해부터 주민의식 개선과 자립역량 강화 위주의 새마을운동을 보급을 위해 토고 지역 농촌개발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이번 방문은 토고 정부와 아프리카개발은행의 요청에 의해 이루어졌으며 토고 새마을운동 시범마을 조성사업의 성과 및 향후 발전방안 등에 대한 양국의 다양한 교류협력에 대한 아젠더를 논의했다.

 

토고 농업가축수자원부 차관인 발리 네메(BALI H. Nèmè)토고와 아프리카에 새마을운동이라는 희망의 선물을 준 경북도에 감사드린다고 하며 아프리카개발은행(AfDB)과의 협력사업인 토고 카라지역 농촌개발 사업에 새마을운동을 지속적으로 보급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일반적인 원조와 달리 주민들의 자립역량 강화를 유도하는 새마을운동이 아프리카 저개발국 농촌개발의 핵심전략이 될 수 있다는 말과 함께 새마을운동 보급을 포함해 다양한 분야에서 토고 정부와 교류협력이 확대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답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