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골목상품권' 발행 선포식과 국제경제 활성화 포럼 열려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18/11/29 [10:31]

'우리골목상품권' 발행 선포식과 국제경제 활성화 포럼 열려

추광규 기자 | 입력 : 2018/11/29 [10:31]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민간차원의 움직임이 시작된다. 무기명Pay 컨설팅과 발행 전문 업체인 ㈜지페이 코리아가 내년 1월 중 '우리골목상품권'을 발행하면서 경제살리기에 동참하는 것. '우리골목상품권'은 대한민국 골목상권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일환이다.

 

▲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우리골목 상품권 발행 선포식과 'Gpay korea의 Fintech Solution....'

 

우리골목 상품권 발행 선포식과 'Gpay korea의 Fintech Solution'을 통한 국제 경제활성화 포럼이 28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주)Gpay korea 주최로 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선포식에는 직능경제인 총연합회 한국자영업자 총연대 골목상권 살리기 소비자연맹등의 단체들이 후원하면서 성황을 이뤘다.

 

▲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주)Gpay korea는 이날 사업설명회를 통해 "우리골목상품권은 우리가 생활하고 있는 지역의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고 750만 자영자들의 실질적인 매출증대와 영업 활성화를 목표로 발행하게 되었다"면서 "정해진 지역에서만 사용 가능한 지자체 발행 상품권이나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한 온누리상품권, 도서/공연, 온라인 게임 등의 한정된 부분에서만 사용 가능한 문화상품권 등에 비교하여, 사용처가 가장 광범위하며 지역적인 제한이 없이 사용 가능하기 때문에 다른 상품권에 비해 파급효과가 아주 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 주호영 의원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 사진 =인터넷언론인연대    

 

 

이어 "우리골목상품권은 범국가적인 골목상권 살리기 캠페인을 동시에 진행하여 실질적인 자영업자들의 매출 증대에 큰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위기에 처한 골목상권을 살리는데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또한 자영업자들의 원활한 자금흐름을 위하여 우리골목상품권은 자가정산시스템을 도입하였고, 신용카드 대비 낮은 수수료와 신속한 결제 시스템을 자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2019년 1월 중을 발행될 예정인 우리골목상품권    

 

 

계속해서 "위치기반 서비스를 기반으로 개발된 ‘우리골목앱’을 통하여 가맹점들의 홍보와 마케팅을 지원하고 모바일 상품권 발행과 생활편리앱 등과의 제휴를 통해 편리성을 극대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전병길 회장은 골목상권상품권 발행과 관련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면서 영세자영업자들의 매출 신장을 위한 좋은 사업"이라면서 "빠른 시간내에 시장에 정착할 수 있게끔 회원사들과 함께 언론으로서의 노력을 다할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