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고양시장, 백석동 열수송관 누수사고 관련 재발방지 후속대책 건의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18/12/07 [01:20]

이재준 고양시장, 백석동 열수송관 누수사고 관련 재발방지 후속대책 건의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18/12/07 [01:20]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이재준 고양시장은 6일(목) 백석역 인근 지역난방공사 열수송관 누수사고 현장을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와 함께 사고현장을 꼼꼼히 둘러보고 향후 재발방지를 위한 정부차원의 관심과 정책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을 건의서에 담아 전달했다.
 
건의서에는 ▲범정부 차원의 일산신도시 기반시설(인프라)에 대한 일제 점검 및 대책 수립, ▲최우선적으로 연약지반의 노후화된 열수송관의 일제 (정밀)점검 및 교체, ▲신규 택지개발 시 열수송관을 공동구에 포함하여 설치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1기 신도시 기반시설이 조성된 지 25년이 경과함에 따라 노후화가 진행되고 있고 신도시 개발 당시 전·답 등을 성토하여 조성한 연약지반의 경우 우선적인 점검과 교체가 필요하다는 점을 설명했다.
 
이재준 시장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불안해하고 있는 시민들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적극적인 정부차원의 지원이 절실하며, 고양시는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필요한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고 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지역난방공사 고양사업소는 빠른 수습과 복구를 위하여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인명 및 물적피해 현황과 시민불편사항을 접수받고 있으며, 사고현장의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고양시는 사망자 및 화상피해자의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합당하고 빠른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하는 한편 철저한 원인조사로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이윤승 고양시의장과 이재준 고양시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