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서경덕,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 투어' 펼친다

권민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4/10 [09:45]

다니엘-서경덕,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 투어' 펼친다

권민재 기자 | 입력 : 2019/04/10 [09:45]

 

▲ 경교장에 비치된 '광복이와 떠나는 독립운동 역사여행' 관광안내서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힘을 모아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 투어'를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투어는 서 교수를 단장으로 오는 20일~21일 인천 및 경기지역을 시작으로 1년간 진행할 계획이며, 네티즌 100명을 선발하여 전국의 항일 유적지를 SNS로 널리 알릴 예정이다.


특히 11인의 독립운동가들을 선정하여 국내외 주요 항일역사 유적지를 소개한 '광복이와 떠나는 독립운동 역사여행' 관광안내서를 제작하여 각 유적지에도 배포할 계획이다.


그 첫번째 장소로 1945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환국 후 사실상 청사로 사용된 경교장에 안내서 2천부를 9일 기증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인 올해, 국내외 항일운동 유적지를 제대로 소개하는 역사투어 코스를 한번 만들어 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매회 진행시 각 분야별 유명인사도 함께 동행하여 참가자들과 토크 콘서트도 펼칠 예정이며, 다양한 문화컨텐츠와의 결합으로 우리의 역사를 좀 더 쉽게 알릴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이번 첫 투어에 참여하는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은 "한국을 누구보다 사랑하는 한 사람으로써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의 항일역사를 더 잘 배워 많은 팔로워들에게도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