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식품 '천사채' 갈변 없고 개봉 후에도 품질 변화 없어

정수동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1:03]

조은식품 '천사채' 갈변 없고 개봉 후에도 품질 변화 없어

정수동 기자 | 입력 : 2019/04/15 [11:03]

 

 

▲  사진 = 조은식품 제공



천사채 전문 생산업체 조은식품(대표 조진호)이 최근 현대화된 깨끗하고 안전한 위생시설에서 생산한 '천사채'를 새롭게 출시하면서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한문(天賜荣)대로 해석하면 '하늘이 내린 채소라는 천사채는 다시마 추출물인 알긴산을 주원료로 만드는데 다시마를 물에 담가 놓으면 생기는 끈적끈적한 성분이 알긴산이다.

 

무색·무미·무취 이지만 특유의 꼬들꼬들한 식감이 일품이라 샐러드나 무침 등을 만들어 먹는 등 다양한 요리법이 개발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고급 일식집과 횟집에서 데코레이션용으로 주로 사용된다.

 

알긴산은 장운동을 촉진시켜 변비에 좋고 비만 억제에 효과가 있어 저칼로리 다이어트 식품으로 꼽힌다. 열량은 100g당 10칼로리로 매우 낮다.

 

천사채는 제조 과정 중에 방부제나 다른 첨가물이 일체 사용되지 않는 안전한 식품으로도 꼽힌다.

 

이번에 출시된 조은식품의 천사채는 일체의 갈변이 없고 개봉시 시간이 지나도 품질에 변화가 없다는 것이 큰 장점으로 단기간에 천사채 시장을 무서운 속도로 장악해 나가고 있다.

 

조진호 대표는 "천사채는 면을 형성하는 응고제 역할의 명반과 염화물 외에는 첨가되는 것이 없는 안전 식품"이라며 "조은식품은 현대화 된 깨끗하고 안전한 위생시설에서 천사채를 생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또 "수년간 천사채 업계에서 오직 천사채만을 유통·판매한 천사채 전문가로서 고품질의 제조기술력을 가지고 있어 경쟁업체들과 품질면에서 우위를 차지한다”고 자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