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후원 'SK 텔레콤 OPEN 2019' 16일 개막한다!

임병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5/14 [15:41]

인천시 후원 'SK 텔레콤 OPEN 2019' 16일 개막한다!

임병진 기자 | 입력 : 2019/05/14 [15:41]

 

▲     © 임병진 기자


[신문고뉴스] 임병진 기자 = 인천광역시가 후원하는 'SK텔레콤 오픈 2019'가 ‘꿈을 향한 힘찬 스윙, 그린 위의 행복동행’의 슬로건과 함께 오는 16일(목)부터 19일(일)까지 4일간 인천광역시 영종도에 위치한 SKY 72 골프 앤 리조트 하늘 코스에서 개최된다.

인천광역시와 SK텔레콤은 2021년까지 3년간 업무협약을 맺고 MICE 산업과 스포츠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올해로 23회째인 이번 대회는 최경주, 권성열, 최진호, 이태희, 김비오 등 대한민국 남자 골프를 대표하는 주요 선수들이 대거 참가하며, 우승 상금 2억 5천만 원과 행복날개 트로피를 놓고 선의의 경쟁을 펼칠 예정이며, 4만 명 이상의 많은 갤러리들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회기간 선수들이 기록하는 버디와 이글에 대한 기부금과 수익금을 통해 조성된 ‘행복 버디 기금’과 입장수익을 활용하여 지역사회가 가지고 있는 사회적인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해결책을 모색하는 행복 동행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김충진 마이스산업과장은 “이번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유관기관과 협의를 통해 적극 협력·지원하겠다.”며, “단순한 스포츠 행사를 넘어 나눔의 문화를 정착시키고,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 협력하며, 실질적인 지역경제 활성화와 MICE산업 발전이 동시에 달성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