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현장 중심 한의약 건강증진사업 추진

윤진성 | 기사입력 2019/05/20 [14:28]

무안군, 현장 중심 한의약 건강증진사업 추진

윤진성 | 입력 : 2019/05/20 [14:28]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무안군(군수 김산)은 한의약건강증진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15일 부터 9월까지 일로 및 현경보건지소 관할 주민 600여명을 대상으로 ‘노인성질환 예방관리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노인성질환 예방관리교실’은 노령화로 인해 계속 증가하고 있는 심뇌혈관 및 골 관절 질환을 한의약적 진료를 통해 증상을 관리 하고 생활습관을 교정하여, 자가 건강관리 능력을 도모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내용으로는 혈압, 혈당검사 등 기초검사는 물론 밭농사 등 농가일이 많아 이환되기 쉬운 골 관절 질환과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찾아오는 노인성질환에 대해 한의사가 개인 상담을 통해 개인별 체질에 맞는 침 시술을 제공한다.

또한, 전문 강사진이 신체활동 증진을 위한 건강체조와 명상, 기공체조, 근신경조정술 등을 실시하여 지역주민들이 건강증진에 기여 한다.

군 관계자는 “노인성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생활습관, 규칙적인 운동 등의 건강관리가 중요하며, 하절기가 다가오는 만큼 건강한 여름을 나기위한 건강관리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은 각 읍면 보건지소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