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여름 휴가철 손님맞이 위생업소 지도·점검 철저

윤진성 | 기사입력 2019/07/20 [10:49]

진도군, 여름 휴가철 손님맞이 위생업소 지도·점검 철저

윤진성 | 입력 : 2019/07/20 [10:49]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진도군이 지난 15일부터 오는 26일까지 2주간 관내 식품 위생업소를 대상으로 위생 지도·점검를 실시하고 있다.

19일 군에 따르면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 개장과 여름 휴가철을 맞아 진도를 찾아오는 수많은 관광객들의 안전한 먹거리 확보와 친절서비스 향상 등 진도의 안전한 먹거리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위생업소 지도·점검을 추진했다.

이번 지도·점검은 소비자감시원과 함께 2인1조로 9개 점검반이 관내 일반음식점 475개소, 휴게음식점 70개소, 제과점 6개소 등 위생업소 551개소를 대상으로 일괄 지도·점검에 나섰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 지난 식품 판매·사용·보관, 조리장·판매장 등 위생관리, 냉장·냉동식품 등 사용·판매 제품에 대한 보관기준 준수, 지하수 사용업체 부적합 물 사용 행위, 보건증, 무등록 영업, 무표시 제품 사용 여부 등을 지도·점검하고 있다.

또 식품위생법 위반행위는 물론 바가지요금, 불친절 서비스 등을 지도하고 식중독 예방 홍보 활동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여름 휴가철을 맞아 지역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안전한 먹거리와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와 주요 관광지 주변을 중점적으로 점검하고 있다.

진도군 관광과 위생담당 관계자는 “이번 위생업소 지도·점검을 통해 주민들과 관광객들에게 명품 관광도시의 이미지를 심어주고 다시 찾아오고 싶은 진도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도·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