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지선 일산동구청장, 장마철 안전취약지역 직접 챙겨

성석동 내 급경사지 옹벽 등 재해취약지역 점검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19/07/23 [15:55]

권지선 일산동구청장, 장마철 안전취약지역 직접 챙겨

성석동 내 급경사지 옹벽 등 재해취약지역 점검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19/07/23 [15:55]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권지선 일산동구청장은 지난 22일 장마철을 대비해 성석동 공동주택(다세대) 내 급경사지 옹벽 등 재해취약지역을 직접 찾아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현장을 방문한 권 구청장은 “일산동구는 저지대가 많고 한강, 공릉천 등이 위치해 강우 시 수해 발생위험이 큰 지역이다. 이를 대비해 모든 공직자는 재해예방 매뉴얼을 숙지하고, 침수 및 급경사지 붕괴 등의 위험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을 강조했다.

 

아울러, 구는 강풍 및 호우로 인한 인명·재산피해가 없도록 급경사지·옹벽 변위 계측관리 및 옥외광고물, 현수막 등의 체결상태를 점검하고, 건축공사장의 가림막, 임시 가설물 등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저지대 취약지역인 지하·반지하주택은 적은 강수량에도 침수가 잦으므로 집 주변 배수로에 이물질이 쌓이지 않도록 주민들의 관심과 협조를부탁드리며, 주택침수가 발생한 경우 구 건축과나 관할 행정복지센터에 신고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