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 3730지구 국제로타리클럽 ‘일본 경제보복 규탄’ 현수막

김동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8/09 [11:52]

홍천, 3730지구 국제로타리클럽 ‘일본 경제보복 규탄’ 현수막

김동석 기자 | 입력 : 2019/08/09 [11:52]

▲ 홍천 시내 주요거점에 로타리클럽 합동 현수막이 게첨되어 있다  



전국적으로 일본에 대한 불매운동이 연일 가속화 되어 가고 있는 가운데, 국제로타리 3730지구 강원 홍천의 2019-2020 현, 임원진이 지난 7일 긴급 회동을 갖고 일본의 우리나라 화이트 리스트 제외 결정에 항의하며 경제보복을 규탄하는 합동 현수막을 8일 홍천시내 주요 곳곳에 내걸었다.

 
이 날 긴급 회동에는 국제로타리 3730지구 6지역의 홍천로타리클럽(회장 권현철), 새홍천로타리클럽(회장 이규성), 홍천진달래로타리클럽(회장 이정수), 홍천무궁화로타리클럽(회장 우효제)의 임원진이 모여 일본 아베 정부의 경제보복에 대한 규탄과 즉시 중단을 강력 촉구하고 전 회원들의 일본여행과 일본물품 불매운동 등을 결의하는 한편, 클럽의 합동 현수막을 지역 주민들이 많이 경유하는 원형로타리와 공원과 화양교 등 주요거점 도로에 게첨했다.

 
박경율 6지역총재 지역대표는 "홍천의 각 클럽 회장단과 임원진이 지역주민과 국민들의 마음과 함께하고 앞장서는 모습에 감사하다"며 "국제로타리 3730지구 6지역 전 로타리안들은 일본여행 자제와 일본산 물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하여 더욱 확산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홍천•새홍천•진달래•무궁화로타리클럽 회장 및 임원진들은 “일본 정부의 경제제재 즉시 철회와 함께 과거사에 대한 진심어린 사과 및 반성을 촉구”하고 각 클럽 주회 및 정기회의에서 회원들의 “일본제품 안 사요! 안 팔아요! 안 먹어요! 안 가요! 동참과 실천을 통해 홍천군민들과 함께 확대하며 앞장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