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관내 주요 물놀이장에서 식중독 예방 캠페인 실시

윤진성 | 기사입력 2019/08/12 [14:08]

강진군, 관내 주요 물놀이장에서 식중독 예방 캠페인 실시

윤진성 | 입력 : 2019/08/12 [14:08]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강진군이 휴가철을 맞아 지난 9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등 10여명과 함께 관내 물놀이장 3개소에서 식중독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물놀이장을 찾은 피서객들에게 고온다습한 장마철에 발생하기 쉬운 각종 식중독과 수인성전염병 예방방법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강진군은 캠페인을 통해 강진이 식중독 청정지역임을 홍보하고 식중독의 증상, 치료방법, 올바른 손씻기 순서 등에 대한 전단지와, 홍보물 을 배부하는 한편, 영랑생가, 청자박물관, 다산초당 등 아이들과 함께 문화와 역사를 배울 수 있는 관광지 홍보를 병행하여 실시했다.

김학동 관광과장은 “지속되는 폭염으로 인해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은 만큼 음식물 보관과 조리에 주의를 기울이고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식중독 예방관리를 위한 홍보를 지속적으로 펼쳐 식중독 없는 강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