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혁 “손현주 선배님과 함께 연기할 수 있어 행복했다”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09:49]

최진혁 “손현주 선배님과 함께 연기할 수 있어 행복했다”

송경민 기자 | 입력 : 2019/09/06 [09:49]

▲ 사진제공=지트리크리에이티브



매니아층 형성의 1등 공신 최진혁이 드라마 ‘저스티스’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5일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 황승기, 제작 프로덕션 H, 에프앤 엔터테인먼트)에서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최진혁이 대본 인증샷과 함께 소감을 전하며 아쉬움을 달랬다.

 

최진혁은 6일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를 통해 “손현주 선배님을 비롯한 좋은 선후배님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라며 “드라마 ‘저스티스’와 최진혁을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는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저스티스'라는 드라마는 정의란 무엇인가를 생각하게 만드는 작품이라 여운이 길게 남을 것 같다. 시청자분들께도 여운이 길게 남는 드라마이길 바란다.”라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매 작품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인생 캐릭터를 갱신 중인 최진혁은 첫 방송부터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연기를 선보이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또,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이태경’을 입체감 있게 그려내며 ‘저스티스’의 매니아층 형성의 1등 공신으로 활약했다.

 

한편, 최진혁은 KBS2 드라마 ‘저스티스’ 촬영을 마치고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