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복지기동대’훈훈한 온정 펼쳐

윤진성 | 기사입력 2019/12/01 [10:07]

구례군 복지기동대’훈훈한 온정 펼쳐

윤진성 | 입력 : 2019/12/01 [10:07]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구례군은 지난 28일 군 복지기동대와 용방면 복지기동대가 기초생활수급자격 중지 이후 낙상사고로 인해 진료비 등으로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방문해 생활안정지원금 30만원 및 생활용품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구례군엔 대표기동대 및 각 읍면 복지기동대 52명의 대원이 활동하고 있다. 이들은 취약계층의 생활불편 개선을 위해 민관자원을 통한 소규모 수리·수선 및 주거개선 등 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생계, 의료비 등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발굴해 생활안정금을 지원 연계하는 등 발로 뛰는 지역복지 실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날 도움을 받은 윤 모 할아버지는 “장애로 거동이 불편한 가운데 낙상사고로 더욱더 거동이 불편해지고 소득이 없어 병원비가 부담되었는데 이렇게 복지기동대의 도움을 받을 수 있어서 다행이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윤용준 구례군 복지기동대장은“도움이 필요한 위기 가구를 상시 발굴하고 언제든지 부르면 달려가 취약계층의 생활불편을 적극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