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내년도 노인일자리 1350개 창출키로

윤진성 | 기사입력 2019/12/08 [09:56]

신안군, 내년도 노인일자리 1350개 창출키로

윤진성 | 입력 : 2019/12/08 [09:56]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신안군은 연중 노인일자리 공백기간을 최소화하고 노인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참여 사업을 오는 1월부터 시작한다.

2020년 노인일자리 사업은 국고보조금 매칭 사업으로 46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1350명의 어르신이 참여하며 이는 2019년 보다 273명 증가했다.

사업 유형은 총 13개로 노-노케어, 근린생활시설관리지원, 경로당 관리, 공중목욕장·경로식당·초등학교 급식도우미, 보건진료소 안전지킴이 및 어린이 안심 등하교지원 봉사 등 공익활동 8개, 시장형 사업단 2개, 사회서비스형 3개 분야로 추진된다.

참여대상은 공익활동·사회서비스형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 대상으로 활동수당으로 월 27만원에서 최대 74만원을 받는다.

다만,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수급자, 정부부처 및 지자체에 추진 중인 일자리 사업 2개이상 참여자, 건강보험 직장가입자, 장기요양보험 등급판정자는 모집대상에서 제외된다.

참여 희망자는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 통장사본을 지참해 관할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신안군 관계자는 “노인들의 능력과 적성에 맞는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해 노인들의 소득 증대 및 삶의 질 향상을 돕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