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우수기관 선정

김영남 기자 | 기사입력 2019/12/12 [15:13]

전북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우수기관 선정

김영남 기자 | 입력 : 2019/12/12 [15:13]

전라북도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도 평가에서 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중앙부처, 지방자치단체, 지방행정기관, 공공기관 및 공공단체 등이 참여하는 대규모 재난대응체계 점검훈련으로 10.28. ~ 11.1.까지 실시하였다.
 

전라북도는 지난달 10월 28일 비상소집훈련을 시작으로 29일에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주재로 오전에는 토론기반 훈련을 오후에는 환경부, 군산시와 합동으로 OCI(주)군산공장에서 수소탱크 크랙발생으로 화재·폭발로 인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를 가정한 복합 재난 상황으로 도민이 참여하는 현장훈련을 진행하였다.
 

금번 훈련은 도민의 재난대응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기획단계에서부터 상황판단회의, 토론기반훈련 등에 유관기관 및 일반 도민으로 구성된 훈련체험단이 참여하였다.
 

현장훈련에서는 훈련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하여 드론을 활용한 방재작업을 실시하였고 무인로봇을 오염지역에 투입하여 유해화학물질을 제거하였으며, OCI(주) 인근 주민에게 방독면을 지급하고 대형버스를 투입하여 지역주민을 위험지역으로부터 소산시키는 등 실제상황을 가정한  대피훈련을 실시하고, 장애인차량을 활용하여 장애인 대피 훈련도 병행 실시하였다.
 

또한, 도내 각 자치단체에서도 KTX탈선을 가정한 훈련 등 지자체별 특성에 맞는 재난대비 훈련을 실시하였으며, 민간다중이용시설에 대하여도 목격자 신고부터 대피유도, 초기진압, 응급조치 등 시설별 특성에 맞는 재난대응체계를 점검하였다.
 

이에 안전한국훈련 중앙평가단이 24개 훈련기획, 설계, 실시, 평가, 환류 평가지표에 대하여 평가한 결과 전라북도는 전 분야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아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인센티브로 국고보조금을 받게 되었다.
  

아울러 ‘2020 시범훈련기관’으로 선정되어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에서 훈련을 참관하여 벤치마킹을 하게 된다.
 

강승구 도민안전실장은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지역실정에 맞는 복합재난대비 총력대응체계 구축이라는 안전한국훈련의 목표를 위해 모두가 부단히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철저한 재난대비훈련을 통해 생활밀착형 안전문화를 정착시켜 안전한 전라북도를 만드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