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열린도서관 휴관- 153억·노인일자리 사업도 중단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2/08 [18:27]

화순군, 열린도서관 휴관- 153억·노인일자리 사업도 중단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2/08 [18:2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방역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지역내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화순군이 오는 8일부터 20일까지 화순열린도서관을 임시 휴관하고 2월 말까지 노인일자리 사업 운영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휴관과 함께 문화프로그램, 군민무료영화 상영 등 문화 행사도 전면적으로 중단한다. 또 올해 153억원을 투입해 추진 중인 노인일자리 사업도 중단한다.

 

화순군은 7일 “어르신 4674명이 참여할 예정인 15개 노인일자리 사업 전체를 오는 10일부터 28일까지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군은 청소년문화의 집, 드림스타트, 방과후아카데미, 농업인 교육, 달집태우기 등 크고 작은 행사와 프로그램도 운영하지 않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화순 인근 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도서관 등 다중 이용시설 운영과 노인일자리 사업 등을 중단하기로 했다”며 “코로나바이러스의 지역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