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어린이놀이시설 정보는 스마트폰으로 확인한다

김성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3/23 [09:55]

학교 어린이놀이시설 정보는 스마트폰으로 확인한다

김성호 기자 | 입력 : 2020/03/23 [09:55]

경기도내 학교에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 선진화 시스템'이 도입됨에 따라 이에 대한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확인이 가능해 진다.

 

경기도교육청은 23일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모든 공·사립유치원과 학교 어린이놀이시설에 스마트폰으로 안전관리 현황을 확인할 수 있는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 선진화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 선진화 시스템은 놀이시설 이용수칙판에 안전관리 현황정보를 담은 QR코드(NFC-근거리 통신망)를 부착하는 것으로 학생과 학부모가 안심하고 놀이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도입했다.

 

도교육청은 2020년 예산 7억여 원을 투입해 상반기까지 도내 공·사립유치원과 학교 어린이놀이시설 3,346개 이용수칙판에 놀이기구 11,150개의 정보를 담은 QR코드를 부착할 계획이다.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면 ▲기구별 안전정보, ▲배상책임 보험정보, ▲기구별 안전수칙, ▲놀이시설 위생관리 현황, ▲사고 발생에 따른 응급조치 요령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놀이시설 안전관리 현황정보는 유치원과 학교가 매월 진행하는 자체 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매달 1회 업데이트된다. 학생과 학부모가 현장에서 안전문제를 발견한 경우 QR코드 정보에서 안내하는 해당 학교·교육지원청 담당자연락처로 전화해 알릴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