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초·중·고졸 검정고시 5월 23일로 추가 연기

김성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4/20 [12:00]

경기도교육청, 초·중·고졸 검정고시 5월 23일로 추가 연기

김성호 기자 | 입력 : 2020/04/20 [12:00]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교육청이 5월 9일에 시행하려던 2020년도 제1회 초졸․중졸․고졸 검정고시를 5월 23일로 추가 연기한다고 밝혔다.

 

경기교육청이 20일 밝힌바에 따르면 추가 연기는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집단 감염 확산 방지와 응시자를 비롯한 국민 건강 보호, 초․중졸 검정고시 합격자의 상급학교 진학 일정 등을 고려한 조처다.

 

또 검정고시가 5월 23일에 시행돼야 합격자가 중학교 수시 배정 또는 고등학교 추가 전형 등 상급학교 진학에 필요한 출석 인정 일수를 확보할 수 있다. 수료에 필요한 출석일수는 초․중등교육법상 수업일수 3분의 2 이상이다.

 

시행 관련 사항은 20일 도교육청 홈페이지에 안내하고 개별 문자로도 통보할 예정이다.

 

시험 장소와 응시자 유의사항은 5월 8일, 합격자 발표는 6월 16일 도교육청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제1회 검정고시는 당초 4월 11일 시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5월 9일 한차례 연기했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