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 찾아가는 창문 밖 연주회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5/31 [09:28]

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 찾아가는 창문 밖 연주회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5/31 [09:28]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우리 사회 전반의 모습이 많은 영향을 받고 있다.

 

무안군은 코로나19로 인해 심신이 지친 군민들을 위해 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가 지난 26일과 28일 삼향읍 남악리 근화베아채 비올레와 무안읍 광명아파트 단지에서 ‘찾아가는 창문 밖 연주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창문 밖 연주회는 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 이종호 음악감독을 포함한 10명의 음악강사들이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면서 아파트 베란다에서 연주회를 감상할 수 있도록 아파트 단지 야외에서 열렸다.

연주회는 오후 6시부터 1시간여 동안 대중들의 귀에 익숙한 베사메무초 등 13곡으로 진행해 입주민 등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공연을 관람한 아파트 주민은 “코로나 19로 인해 야외활동에 제약이 있다보니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 우울감이 갈수록 높아졌는데 음악으로 많은 위로가 됐다”며 뜨거운 호응으로 화답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