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포함, ·청와대 수석 5명 일괄 사의

조현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8/07 [14:32]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포함, ·청와대 수석 5명 일괄 사의

조현진 기자 | 입력 : 2020/08/07 [14:32]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 보좌진인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청와대 수석비서관 5명이 7일 일괄 사의를 표명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 전원이 오늘 오전 문재인 대통령에게 일괄로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청와대 자료사진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은 강기정 정무수석, 김조원 민정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거성 시민사회수석, 김외숙 인사수석 등 모두 5명이다.

 

이에 대해 강 대변은 기자들과 1문1답에서 노 실장과 수석진의 사의 표명 이유에 대해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을 지겠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또 기자들의 ‘부동산 관련 비판여론 때문인가’라는 질문에 “노 실장이 종합적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나아가 강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이들의 사의를 수용할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며 "언제 결정을 내릴 지는 알 수 없다"고 전했다.

 

한편 노 실장은 최근 부동산 민심 폭발로 대통령 지지율이 급락하는 와중에 서울 서초구 반포동과 충북 청주시에 각각 아파트를 보유한 2주택자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국정수행에 부담이 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또한 최근 김조원 민정수석의 서울 강남 아파트 매매와 관련, 최고가 매도의향을 밝혔다가 매수자가 없어 매도의사를 철회했다는 보도들도 이어졌다.

 

아래는 이날 깅 대변인과 기자들이 나눈 대화를 정리한 것이다.

 

- 사의표명 이유에 대해 말해달라
=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을 지겠다는 뜻이다.

 

- 대통령께서 결정 언제쯤 내리실지? 또 대통령의 반응도 궁금하다.
= 결정을 언제쯤 내리실지는 알 수 없다. 또 대통령의 반응은 알려드리기가 어렵다.

 

- 최근 상황이라면 부동산 정책에 따른 비판 여론 때문인가?
= 최근 상황을 종합적으로 책임을 지시겠다는 뜻이라고 했으니까, 여러분들이 해석해달라. 어쨌든 노영민 실장께서 종합적으로 판단하셨다.

 

- 노영민 실장이 종합적으로 판단했다고 하는데 사의표명 같이 하자고 권고 주체가 노영민 실장인가?
= 노영민 실장과 수석님들이 사의를 표명했다는 말씀만 드린다. 이를 노영민 실장이 종합적으로 판단했다고 다시 말씀드린다.

 

- 후임자 검증까지는 시간이 걸릴텐데 만약에 수리가 된다면 국정 공백에 대해서 어찌할지 궁금하다.
= 사의를 수용할지 여부는 대통령이 결정하실 것이고 시기나 이런 거 또한 대통령이 판단하실 내용이기 때문에 그 질문에 답변하기 곤란하다.

 

- 수석비서관 5분이라고 말씀하셨는데 누군지좀 구체적으로 알려달라
= 비서실 소속이니까 정무, 민정, 국민소통, 인사, 시민사회 수석 이렇게 5명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