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헌거주고 새거받는 종이팩·폐건전지 교환 사업 연중 추진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8/14 [09:34]

안산시, 헌거주고 새거받는 종이팩·폐건전지 교환 사업 연중 추진

추광규 기자 | 입력 : 2020/08/14 [09:34]



환경보호에 뛰어난 효과가 입증된 폐건전지 교환사업이 연중 추진된다.

 

안산시는 14일 종이팩과 폐건전지를 화장지·새 건전지로 교환해주는 사업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7년 8월부터 시행한 종이팩·폐건전지 교환 사업은 폐자원의 재활용을 높이고, 유해 중금속으로 인한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마련됐다.

 

시는 지난달부터 시민들의 참여를 높이기 위해 화장지 1롤의 지급 기준을 종이팩 1㎏에서 0.5㎏로 하향 조정했다.

 

시민 누구나 종이팩과 폐건전지를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배출하면 종이팩 0.5kg당 화장지 1롤, 폐건전지 20개당 새 건전지 1조(2개 1세트)를 받을 수 있다.

 

종이팩의 종류는 우유팩, 두유팩, 주스팩, 소주팩 등이며, 교환 시 물로 씻어 건조·압축한 상태로 배출해야 된다.

 

시는 지난해 종이팩 54.2톤과 폐건전지 25.3톤을 수거해 소중한 자원으로 재활용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