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시대 경기도 자영업자....꿀팁은 ‘공공배달앱’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9/13 [13:18]

코로나19 시대 경기도 자영업자....꿀팁은 ‘공공배달앱’

추광규 기자 | 입력 : 2020/09/13 [13:18]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면서 언택트 문화가 우리 사회 전반에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또 언택트 경제시대의 중심에는 배달 업체가 있다.

 

이 때문에 자영업자의 이익 상당 부분을 배민 등 배달업체 수수료로 빠져나간다는 지적이 줄을 잇는다.

 

이에 경기도가 야심차게 공공배달을 선도하고 나서면서 주목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공공배달앱 가입을 독려하고 나섰다.

 

이 지사는 <공공배달앱 가맹 사전신청 ‘열풍’..아직도 모르셨다면?>이라는 글을 통해 “경기도 공공배달앱 시범지역인 오산, 파주, 화성 3곳에서 가맹점 사전 신청을 받은지 한 달이 채 안됐다”면서 “그런데 벌써 10일 기준 1,700건을 돌파하며 목표치 3,000건의 약 57%를 달성했다. 오산시는 이미 모집 목표 550곳을 넘었다”고 말했다.

 

이어 “생각보다 훨씬 더 뜨거운 반응 보내주신 소상공인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또한 공공배달앱의 성공을 위해 애써주고 계신 곽상욱 오산시장님, 최종환 파주시장님, 서철모 화성시장님께도 감사인사 드린다”고 전했다.

 

그는 또 “공공배달앱의 시작에는 경기도주식회사와 오산, 파주, 화성의 각 소상공인연합회, 한국외식업중앙회 지부 그리고 지역 경제를 책임지는 소상공인분들, 맘카페가 함께하고 있다”면서 “공공배달앱에 함께 해주시는 모든 분들 참으로 든든하고 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19로 경제활동이 심각하게 위축됐지만, 또한 아이러니하게도 배달산업의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디지털 SOC인 공공배달앱을 선순환 플랫폼으로 반드시 성공시켜야겠지요?”라고 강한 의지를 피력했다.

 

계속해서 “그러기 위해선 도민 여러분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시범지역의 많은 가맹점들이 가입하고, 많은 도민 여러분이 이용하셔야 경기도 내 전 지역으로 영역을 넓혀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또 “경기도 공공배달앱은 시장의 독과점을 막고 공정한 배달산업 환경을 만들어 가맹점, 노동자, 소비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시스템”이라면서 “가맹점은 부당한 광고부담 덜어 좋고, 노동자는 공정한 노동권 보장 받아 좋고, 소비자는 인센티브 혜택 받아 좋은, 모두가 더불어 상생하는 디지털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아직 사전 신청 참여하지 않으신 오산·파주·화성 소상공인 여러분들, 늦으면 손해”라면서 “어서 참여해주시고, 이 글 보시는 여러분께서도 주변에 계신 소상공인 분들께 공공배달앱 가맹 사전신청 접수 꼭 권유 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공공배달앱 사전신청 접수처는 경기도주식회사 홈페이지(http://me2.do/xSjlYJ2k)에서 가능하다.

 

문의사항은 전화(031-5171-5142)와 이메일(kgc-order@kgcbrand.com)로 하면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