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이 변수가 아닌 상수가 되는 시대가 되길 기대”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20/10/14 [11:00]

“정의당이 변수가 아닌 상수가 되는 시대가 되길 기대”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20/10/14 [11:00]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박병석 국회의장은 13일 의장집무실에서 김종철 정의당 신임대표의 예방을 받고 “김 대표는 20여 년 동안 진보의 기치에 헌신했는데, 이제 큰 일을 할 기회를 얻었다. 축하한다”라고 말했다.

 

박 의장은 “김 대표의 취임으로 권영길 의원, 故 노회찬 의원, 심상정 의원을 이어 새로운 정의당 시대를 맞게 됐다”면서 “김 대표의 힘으로 정의당이 변수가 아닌 상수가 되는 시대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김 대표는 “따뜻하게 맞이해주셔서 감사하다. 의장님께서 이번 국회에서 중심을 잘 잡고 계신다고 생각한다”며 “부탁드리고 싶은 건, 정의당이 비교섭단체다보니까 국회 내 투명인간 취급을 받는다. 비교섭단체에 힘을 실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답했다.

 

박 의장은 “정의당이 내놓는 아젠다가 우리 국민들의 중요한 화두가 되고, 양당을 비롯한 다른 정당들에게도 중요한 아젠다가 돼 토론과 합의를 이끌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면담에는 정의당 정호진 선임 대변인,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등이 함께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