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소위, ‘한국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 개선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21/01/20 [12:28]

중소벤처기업소위, ‘한국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 개선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21/01/20 [12:28]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19일(화) 오후 2시 중소벤처기업소위원회(소위원장 강훈식)를 열어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 개정안 등 12개의 법안을 심사하였다.

 

규제자유특구에서 사업 추진이 용이하도록 제도를 개선하는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 개정안(대안)을 위원회안으로 제안하기로 하는 등 8건의 법률안을 의결하였다.

 

이날 대안으로 제안하기로 의결한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 개정안은 ‘한국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인 규제자유특구 내 실증사업자가 규제부처에 법령 정비를 요청할 수 있는 권리를 신설하고, 규제부처가 법령 정비에 착수한 경우 중기부장관이 임시허가를 발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규제자유특구 제도 시행과정에서 나타난 제도적 미비점을 보완함으로써 규제자유특구 사업자의 사업 안정성을 제고하고 규제혁신 기반을 조성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기대된다.

 

이날 의결된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안은 소상공인을 위한 온라인 공동 판매 플랫폼의 구축을 지원하는 근거를 마련하려는 것으로 소상공인의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고 경영안정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날 의결된 벤처기업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개정안은 소셜벤처기업의 창업 및 성장에 필요한 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소셜벤처기업의 정의 조항을 신설하고, 소셜벤처기업에 대한 지원 근거를 마련하는 것으로, 소셜벤처기업의 창업 및 성장에 필요한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소셜벤처기업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지역중소기업 육성 및 혁신을 촉진하기 위한 지원정책 및 지역 중소기업 육성 기반 조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지역중소기업 육성 및 혁신 촉진에 관한 법률안」과 제조데이터에 기반한 중소기업의 스마트제조혁신을 추진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한 중소기업 스마트제조혁신 지원에 관한 법률안에 대해서는 소위 위원들 간에 법안 취지에 대한 공감대를 이루고 2월 국회에서 계속 심사하기로 결정하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