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토론회...청약통장 이어 이번인 작계 5015 '어벙'

강종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9/27 [00:28]

윤석열 토론회...청약통장 이어 이번인 작계 5015 '어벙'

강종호 기자 | 입력 : 2021/09/27 [00:28]

[신문고뉴스] 강종호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가 국민을 상대로 생중계되는 TV토론회가 열릴 때마다 제대로 공부가 안 된 모습을 드러내며 '어벙' 소리를 듣고 있다.

 

앞서 윤 후보는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2차 컷오프를 두고 치러진 1차 토론회에서 '제대군인 청약 가산점 등 공약을 두고 표절이라는 지적을 받았다. 그리고 2차 토론회에서는 또 청약통장과 관련 "집이 없어서 청약통장을 만들지 못했다"고 엉뚱한 말을 하여 빈축을 샀다.

 

▲ 국민의힘 대선후보 토론회에 임하는 후보 8명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 : 국민의힘 홈페이지

 

그런데 26일 3차 토론회에서는 군 통수권자로서의 준비가 전햐 안 된 모습을 보였다. 즉 군 통수권자의 필수인 '작전계획 5015'(작계 5015)에 대해 제대로 된 답변을 하지 못한 것이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DDMC 채널A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선 경선 3차 TV토론회에서 윤 후보는 홍준표 후보가 "작계 5015가 발동되면 대통령은 무엇을 제일 먼저 해야 하나?"라고 묻자 "어 어 어"하더니 "글쎄요, 한번 설명해달라"고 전혀 알고 있지 못하다는 자세를 취했다.

 

그런데 앞서 홍 후보의 "작계 5015를 아느냐"는 질문에 "안다"고 답했다. 그러자 홍 후보가 이 같은 추가적인 질문을 하자 답을 하지 못하면서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그리고는 "남침이나 비상시에 발동되는 저거 아니냐"라며 말끝을 흐렸다.

 

그러자 홍 후보가 한심하다는 듯 "그게 아니고 작계 5015는 한미연합사령부가 전시 상황에서의 대북 계획"이라며 "발동이 되면 대통령이 무엇을 해야 하는지는 굉장히 중요한 문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다시 윤 호보는 "제가 대통령이라면 미국 대통령과 먼저 통화하겠다"고 답했다. 이에 다시 홍 후보가 "그것은 이미 (미국 대통령과)협의가 끝난 것"이라고 설명했으나 윤 후보는 이에 뚜렷한 답을 추가로 내놓지 못했다. 즉 이에 대한 공부가 전혀 안 된 것을 그대로 노출한 것이다.

 

한편 작계 5015는 한반도 유사시 발동되는 한미연합사 작전계획으로 북한의 핵무기 사용 징후 포착 시 선제타격, 북한 내 급변사태 발생 시 한미연합군 투입 등을 핵심으로 하고 있다.

 

이에 이날 포털에 오른 토론회 기사들에 달린 댓글들은 윤 후보를 한심한 후보로 대부분 칭하고 있다. 아래는 실시간 오르는 포털사이트 네이버 관련기사 댓글 한페이지를 갈무리한 것이다.

 

"일자무식 윤깡통이 열심히 공부한다고 단기간에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 이렇게 중요한 내용도 모르는 사람이 대통령을 하면 나라가 어찌 될까요? 벌써 눈앞이 캄캄해집니다"

 

"지금 전쟁하자는데 윤석열 왈 "미국 대통령과 통화하겠다" 이게 대통령 후보...?"

 

"작계 5015 작전 내용을 언급했냐 윤빠들아 뭔 기밀유출 이러고 있냐 실행되면 어떻게 할 거냐 물어 봤는데 느그 윤이 설명해 달라 했는데"

 

"저게 대통령 하겠다고 나온 사람이 맞냐????? 개그맨이 아니고????"

 

"윤석열이란 사람 자체에 악감정 1도 없고 대통령 되라고 밀어주는 분위기에서 대권 도전한 것도 이해는 하는데 윤석열은 정치, 행정 경험이 하나도 없다. 당연히 저런 문제점이 있을 수밖에 없잖아. 국회의원 경험 쌓고 다음에 대권 도전하면 그때 지지할 사람은 지지하는 게 맞죠. 지금은 오로지 문재인 정부에 복수하겠다고 윤석열 밀어 주는 거밖에 더 돼요? 윤석열 지지자 분들 이성을 찾으세요. 윤석열 후보는 여러가지로 아직 미흡합니다. 다음에 밀어 주세요. 이번은 아닙니다."

 

"윤석열은 그냥 문재앙 시즌2임ㅇㅇ"

 

"작계5015가 기밀이라고 하시는 분들, 네이버랑 구글에가서 검색부터 하고 오세요~기밀인가 팩트 체크부터 합시다^~^ 억지쉴드 너무 치신다ㅋㅋ엄연히 검색결과가 뜹니다~"

 

"거 모를 수는 있지 근데 처음에 아는 척은 왜 하냐고 ㅋㅋㅋ"

 

"전쟁이 났는데 미국과 전화하겠다? 군대 안 간 건 그렇다쳐도 대통령 하겠다는사람이 할소리냐?ㅋㅋ"

 

"일반 국민도 많은 사람이 작계 5015에 대해 기본은 알고 있다. 그동안 신문과 방송에서 숱하게 보도되어 조금만 관심 있어도 내용을 알수있다. 윤석열은 도대체 뭐하며 살았고 법 기술 외 아는 게 무엇이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