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창업지원센터 “청년·예비 창업자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김영남기자 | 기사입력 2021/10/19 [14:52]

광주 창업지원센터 “청년·예비 창업자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김영남기자 | 입력 : 2021/10/19 [14:52]

 

▲ “청년·예비 창업자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신문고뉴스]김영남기자 20197월 광주 자치구 최초로 문을 연 동구창업지원센터가 올해로 개소 3년째를 맞이한 가운데 지역 소상공인과 청년, 예비창업자들의 취·창업에 적극 도움을 주며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민선 7기 출범 이후 지난 3년여간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는 동구는 올해 하반기부터 창업지원센터를 기점으로 인공지능 산업에 기반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 지원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동구창업지원센터(센터장 김정학)는 청년 스타트업 기업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위해 구 벤처빌딩을 리모델링하고 심사를 거쳐 입주한 18개의 스타트업 기업과 디지털 마을공방 기업을 전폭 지원하고 있다. 실제 지난해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상대적으로 저렴한 임대료(66.7%)와 입주공간에 대한 만족도가 100%로 나올 정도로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동구는 사업계획서, 발표평가,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입주한 기업들에게 저렴한 임대료와 관리비 감면 혜택, 전문가 1:1 멘토링 및 컨설팅, 협력기관과 연계한 기술개발 지원 등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입주기업들의 매출 총액이 전년 대비 15억 원이 증가하고, 24명을 신규 채용하는 등 지원 성과가 빛을 발하고 있다. 특히 입주기업 중 바닐라씨는 전남대기술지주회사가 운용하는 ‘NUC-4 대학창업개인투자조합으로부터 런치팩도 전문투자 벤처캐피탈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로부터 각각 시드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최근에는 인공지능 산업의 핵심 분야 중 하나인 헬스케어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플랫폼 구축에도 힘을 쏟고 있다.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지역혁신 창업 활성화 지원사업 분야 인공지능기반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캠퍼스 플랫폼 구축사업수행기관으로 선정되면서다. 전남대병원, 조선대병원, 기독병원 등이 지근거리에 위치한 동구는 이번 선정으로 35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면서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었다.

 

이 사업을 통해 창업지원센터 2층에 관련 장비를 보급받아 인공지능 헬스케어 체험관을 설치하고 헬스케어 분야 글로벌기업과 협력을 지원하는 스타트업 커뮤니티센터를 조성해 기업의 창업부터 실증, 투자 등을 원스톱(one-stop) 서비스 지원이 가능한 1단계 사업을 완료했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2단계 사업으로 5천 명의 마이데이터 기반 헬스케어 데이터 구축, 시민을 대상으로 제품 실증 지원을 통해 시민의 인공지능 건강관리 서비스와 제품화를 위한 임상 실증을 동시에 지원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청년, 소상공인, 예비창업자들의 능력이 최대한 발휘될 수 있도록 그들의 꿈과 도전을 지원해나가겠다면서 앞으로 창업지원센터를 주축으로 인공지능 산업을 비롯한 스타트업 기업의 명실상부한 창업지원 거점기관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가 최근까지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유치한 관련 기업·기관은 100여 곳으로, 이 중 인공지능 기반 소프트웨어 및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 개발업체 등 40여 곳이 광주 동구에 둥지를 틀었다. 더불어 지식산업 인프라인 아이플렉스(I-PLEX)와 광주 AI 창업캠프 1·2호점 등을 개관해 더 많은 인공지능 관련 기업들이 안정적인 기업활동을 하며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산···관이 서로 협력하는 데도 힘을 쏟고 있다.

 

 

# 김영남기자 nandagreen@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