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 부천세종병원 방문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2/02 [17:33]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 부천세종병원 방문

송경민 기자 | 입력 : 2021/12/02 [17:33]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이 코로나19 전담병원인 부천세종병원을 방문해 현안을 챙겼다.  사진 =경기도청 



 

전국이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에 촉각을 곤두세우면서 비상이 걸렸다. 

 

이런 가운데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이 2일 코로나19 전담병원 가운데 한 곳인 부천세종병원을 방문해 확진자 치료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 의료진들을 격려했다.

 

오병권 권한대행은 “단계적 일상 회복 조치 이후 예상보다 빠르게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다”며 “부천세종병원과 같은 코로나19 전담병원에서 확진자 치료에 공백이 없도록 큰 도움을 주고 있다. 감염병 대응 최전선에서 애쓰고 계신 의료진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오 권한대행은 이날 이명묵 부천세종병원장, 정일용 경기도의료원장 등과 간담회를 열고 간호인력 부족, 물품 지원 등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한편, 부천세종병원은 허가 병상 315개 중 중등증 19개, 중증 1개를 코로나19 전담 병상으로 가동 중이다. 경기도는 입원 환자 증가에 대비해 현재 확보 중인 2,403병상에 더해 추가 병상 확보 방안을 추진 중이다.

 

이에 따라 도는 병상 확보 행정명령과 감염병 전담병원 신규 지정으로 중등증 1,019병상, 준중증 126병상, 중증 26병상 등 총 1,171병상을 내년 1월 중순까지 추가 확보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