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큰 청소년학교, '놀토' 프로그램!

서울시, 3월부터 초중고생 대상으로 9개 영역 2,051개 프로그램 운영

이영일 | 기사입력 2013/03/01 [05:56]

세상에서 가장 큰 청소년학교, '놀토' 프로그램!

서울시, 3월부터 초중고생 대상으로 9개 영역 2,051개 프로그램 운영

이영일 | 입력 : 2013/03/01 [05:56]
주5일제 수업으로 수업이 없는 매주 토요일, 청소년들의 체험 프로그램이 부실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는 가운데 문화, 생태, 직업, 과학 등자신이 직접 선택해 체험할 수 있는 2,051개의 프로그램이 선보인다. 

서울시가 3월부터 운영에 들어가는 ‘놀토 서울’이 바로 그것. 초․중․고 청소년을 대상으로 ▴문화예술(277개) ▴생태환경(147개) ▴직업진로(150개) ▴IT과학(44개) ▴국제(45개) ▴봉사(192개) ▴사회역사(92개) ▴스포츠(150개) ▴기타(954개) 등 9개 영역 63개 사업, 총 2,051개를 비롯해 교과서투어 등 스토리텔링 형태의 체험 프로그램 24개와 놀토버스, 컨텐츠 경진대회 등 이색프로그램 3개, 놀토서울 엑스포 등과 함께 추진된다. 

특히 교과서 투어프로그램은 단순 1회성 체험이 아닌 학습에 도움이 되고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진행해 재미까지 더한 것이 특징이다. 이동하는 청소년수련관인 ‘놀토버스’도 주목할만한 프로그램. 인기 프로그램을 경연방식으로 진행하는 ‘놀토 컨텐츠 경진대회(BEST 10)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지역사회가 아이들의 주말을 책임진다는 기본전제하에 서울시 혼자가 아니라 교육청, 공원, 자원회수시설, 박물관 등 지역사회 유관기관들이 함께 주말 공동체를 형성, 다양한 민간 프로그램까지 청소년들에게 제공된다고 밝혔다. 또한 이 모든 프로그램을 휴대폰에서 쉽게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동록 하기 위해 ‘놀토서울’ 앱도 3월 1일 가동된다. 






 

 

 

 

 

 

앱은 자세한 놀토 프로그램 정보를 제공하고, 신청을 할 수 있는 ‘놀라운 토요일 서울’ 프로젝트 공식 사이트인 유스내비(www.youthnavi.net) 웹사이트와 연동돼 놀토 체험활동 신청은 물론 체험후기와 별점평가를 할 수 있다. 

‘놀토 서울’프로그램의 뒷면에는 시립 및 구립 청소년수련관 소속 청소년지도사들의 숨은 노고와 땀이 서려 있다. 청소년들의 벗이자 전문가인 청소년지도사들이 ‘놀토 서울’의 서울 전역 확산을 위해 몸과 머리를 헌신하고 있는 것. 현장에서 직접 청소년들과 호흡하는 전문가들이 만들어 낸 프로그램이라 그 효과는 단연 만점으로 예측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