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조성희 작가, "신혜선 좋은 배우라는 믿음 만퍼센트. 양세종은 굉장히 똑똑한 배우”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10:03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의 만남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성희 작가가 신혜선-양세종을 향해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제작 본팩토리)(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 분)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분),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특히 ‘서른이지만’은 지난 2015년 공전의 히트를 친 로코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3년만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대해 조성희 작가는 “오랜만에 하는 작품이라 걱정도 많지만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이어 조성희 작가는 주연배우에 대해서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극중 우서리 역을 맡은 신혜선에 대해 “어떤 캐릭터를 맡아도 그 인물처럼 보이게 연기해내는 좋은 배우란 믿음이 백 퍼센트를 넘어 만 퍼센트 정도 있었다. 사실 기획 단계부터 서리 역을 혜선 씨에게 제안하고 싶었는데 그 사이 ‘황금빛 내 인생’으로 워낙 국민적 인기를 얻고, 많은 곳에서 혜선 씨와 작업하고 싶어한다는 걸 알고 있던 터라 ‘혹시 제안했을 때 안 한다고 하면 어떡하지’ 혼자 엄청 조마조마했다”며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실제로 조성희 작가와 신혜선은 ‘고교 처세왕’, ‘그녀는 예뻤다’ 이후 3번째 호흡. 이에 대해 “‘고교 처세왕’ 때 신인인데도 힘을 쫙 빼고 담백하게 연기하는 게 너무 좋았기 때문에 ‘그녀는 예뻤다’ 때도 무조건 같이 작업하고 싶었다. 그래서 당시 감독님께 꼭 같이하고 싶은 좋은 배우가 있다고 말씀드리고 혜선씨 쪽에 출연을 제안했었다”며 흥미진진한 비화를 꺼내 놓기도 했다. 

 

양세종(공우진 역)에 대해서는 “양세종씨는 굉장히 궁금한 배우였다. ‘듀얼’에서 처음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떻게 저 나이에 저런 감정과 저런 눈빛을 보여줄 수 있는지 신기하기까지 했다. 첫 미팅 때 또 한 번 놀랐었다. 간단히 인사만 나누는 자리였는데도 스치듯 하는 말들에서 대본 속 의도와 캐릭터를 이미 너무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는 게 느껴졌다. 속으로 ‘굉장히 똑똑한 배우구나!’ 란 생각을 수없이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가 생각한 우진과 너무 닮아있어 꼭 함께하고 싶었는데 기꺼이 우진으로 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유찬’ 역의 안효섭 캐스팅에 대해서도 “극중 찬이는 멘탈이 굉장히 건강하고 결이 예쁜 소년이다. 그래서 배우 자체가 그런 느낌을 가진 분이면 좋겠다는 바람이 컸다. 안효섭씨를 만났을 때 찬이가 가진 그 건강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느낌이 참 좋았다. 건강하고 결이 선한 사람이란 인상을 강하게 받았고,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드는 에너지가 찬이와 닮았다고 생각해 꼭 함께 하고 싶었다”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성희 작가는 조수원 감독과의 첫 협업에 대해서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조수원 감독님 특유의 청량한 연출 분위기를 좋아한다.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내 머릿속에만 있던 이야기들을 어떻게 멋지게 구현해주실지 기대된다”면서 “내가 갖지 못한 부분을 배우고 상호보완 해 좋은 시너지가 났으면 좋겠다”고 전해 ‘믿보작감’의 찰진 호흡을 기대케 했다. 

 

끝으로 조성희 작가는 ‘서른이지만’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시청 포인트를 직접 제시했다. 그는 “시청자 분들께서 ‘작은 것들이 같는 큰 힘에 대한 이야기’에 공감 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곳곳에 숨어있는 미스터리 요소들도 많다. 그 수수께끼들이 어떻게 풀려 가는지 어떤 연결고리들을 갖고 있는지도 흥미롭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서른이지만’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

전체 114646 현재페이지 1 / 3822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4646 배우 이태리, 할리우드 데뷔한다! 영화 ‘아나스타샤’ 캐스팅 김병화 2018.07.17
114645 고양시 탄현동, 더위 잊은 ‘더 나눔 바자회’ 열기 후끈 김병화 2018.07.17
114644 동두천시, 투자개발과 주요사업(MTB자연휴양림 외 5개사업) 여름철 자연재난대비 안전점검 사업현장 방문 김병화 2018.07.17
114643 동두천시, 장애인복지시설 수탁법인 선정 심의위원회 개최 김병화 2018.07.17
114642 동두천시, 경기북부 어린이박물관 자원봉사 모집 김병화 2018.07.17
114641 동두천시 상패동, 남산모루 도로개설공사 개통 김병화 2018.07.17
114640 동두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자아 통찰과 우울감 해소를 위한 마음챙김 프로그램 실시 김병화 2018.07.17
114639 동두천시 생연1동,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대청소 봉사활동 실시 김병화 2018.07.17
114638 동두천시 생연2동, 적극적인 복지자원 발굴로 착한식당 협약 김병화 2018.07.17
114637 동두천시 자유총연맹, 중앙동 관내 환경정화활동 김병화 2018.07.17
114636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이발 봉사” 김병화 2018.07.17
114635 동두천시 송내동 통장협의회, 월례회의 개최 김병화 2018.07.17
114634 동두천시 소요동, 관내 20개 경로당 순회 간담회 개최 김병화 2018.07.17
114633 동두천시 상패동 새마을지도자, 하절기 방역소독실시 김병화 2018.07.17
114632 동두천시 보건소, 의료급여수급권자 대상 일반건강검진사업 실시 김병화 2018.07.17
114631 동두천시 생연1동 바르게살기위원회, 또래놀이터 제초 작업 김병화 2018.07.17
114630 동두천시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 복날맞이 경로당 방문 “무더운 여름 건강히 이겨내세요” 김병화 2018.07.17
114629 동두천시 송내동, 일식 쉐프의 ‘찾아가는 요리교실’실시 김병화 2018.07.17
114628 동두천시 소요11통 경로당에서‘찾아가는 복지상담의 날’운영 김병화 2018.07.17
114627 소화기 유효기간 알고 사용하자 진민호 2018.07.17
114626 고양시 탄현동 주민자치센터, 3층 대회의실 새단장 김병화 2018.07.17
114625 ‘사생결단 로맨스’ 이시영-윤주희, 청순한 호구 VS 도도한 욕망녀! 김병화 2018.07.17
114624 ‘기름진 멜로’ 이준호-장혁-정려원, 기름진 해피엔딩 맺을까? 김병화 2018.07.17
114623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강기영-강홍석, 3人 3色 로맨티스트! '안방 여심 저격' 김병화 2018.07.17
114622 ‘이리와 안아줘’ 김경남-서정연, 시청자 울린 ‘가족愛’! 진한 여운! 김병화 2018.07.17
114621 ‘라디오스타’ 지코, 팬시차일드 딘 -크러쉬-페노메코와 가장 많이 하는 얘기는 걸그룹? 궁금증 UP! 김병화 2018.07.17
114620 고양시 일산동구, 축구공 하나로 만든 미래 김병화 2018.07.17
114619 고양시 고양동, 따뜻하게 전해오는 이웃사랑의 ‘온기’ 김병화 2018.07.17
114618 고양시 창릉동, 역사 특강 통해 역사 바로 알리다 김병화 2018.07.17
114617 고양시 화전동, ‘관심과 사랑’ 잇는 기부 릴레이 김병화 2018.07.1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