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박규봉 2018/01/13 [14:01]

    수정 삭제

    잘 읽었습니다.
    멋진 논평 감사합니다. 격하게 공감하면서 야당이 이렇게 지리멸렬해서는 안되는데 안타깝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