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문재인 시러 2018/04/13 [11:04]

    수정 삭제

    김기식을 감싸고 도는 문재인은...
    한마디로 쓰레기통에서 피어난 한떨기 독버섯 같은 존재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