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한국기행 2017/01/04 [03:01]

    수정 삭제

    문재인은 거짓말, 동문서답, 말바꾸기로 1위가 된 최고의 전략가입니다!
    지난 총선에서 호남에서 지지받지 못하면 정계를 은퇴하겠다고 약속했지만, 문재인은 몇달후에 그것은 거짓말이 아닌 전략이었다고 했습니다. 송민순회고록이 터지자 동문서답이라는 새로운 전략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탄핵정국에선 수시로 말을 바꾸는 새로운 전략을 선보였습니다.

    하긴 생각해보면 그의 전략은 이미 예전에 선보였던 것이었습니다.

    그는 입으로는 항상 진보와 개혁을 외치지만, 실은 고귀한 노무현 정신을 이어 받아 수구중의 수구였습니다. 노무현은 삼성X파일특검은 막으려 애를 썼지만, 대북송금특검은 한나라당에 대한 선물이라며 강행했습니다. 문재인은 한술 더떠 우병우스럽게 DJ이의 사법처리 운운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은 DJ이를 이어받겠다고 천연덕스럽게 거짓말을 하고 다닙니다.

    그리고 흔히 이명박의 작품이라고 알고 있는 미국산 소고기 수입 역시 노무현과 문재인의 참여정부에서 시작했습니다. 프레시안에서는 이미 노무현의 참여정부 시절 미국산 소고기를 수입하는 것을 보며 꾸준히 비판적인 기사를 썼습니다. 이런 이유로 이명박이 자신이 먼저 시작한 일이 아니라고 그토록 강변했던 것입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국민은 이명박이 한 일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노무현은 박근혜의 한나라당과 노선에 차이가 없다면서 대연정을 추진했습니다. 문재인은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노무현이 이루지 못한 박근혜와의 대연정을 추진해 반드시 수구대연합에 성공해야 합니다. 그러면 문재인은 현대판 인조대왕인 노무현조차 뛰어 넘은 위대한 지도자로 기록될 것입니다.^^
  • 지나가다 2017/01/04 [05:01]

    수정 삭제

    문재인이 노무현 밑에서 한 일을 보면 기가차서 말도 안나옵니다.
    노무현은 대통령에 취임 후 대북송금특검부터 시작했다. 그리고 김선일씨의 죽음을 외면한채 이라크 파병을 강행했고, 대미종속을 위해 '전략적 유연성'에 합의했습니다. 또한 GPR수용으로 경찰, 군인, 용역깡패까지 동원해 선량한 대추리 주민들을 개패듯이 패서 내쫓았습니다. 그 옛날 원나라가 대외 침략용으로 썼던 마산해군기지와 비슷한 제주해군기지건설과 한미FTA, 영리병원 도입, 이중곡가제 폐지도 모두 노무현이 한 일입니다. 그리고 저런 노무현 밑에서 2인자 노릇 하던 인간이 문재인입니다.
  • 반문반박 2017/01/04 [11:01]

    수정 삭제

    문재인과 친문들은 자신들에겐 한없이 관대하고, 남들에겐 한없이 야박하다!!!
    문재인과 친문들은 한명숙이 대법원으로부터 유죄선고 받은 것에 대해 무죄라며 당시 대법원을 맹비난했다. 한두명도 아니고 대법관 전원이 한명숙이 최소한 3억은 받았다고 했는데, 이것조차 인정하지 못하고 무죄라고 주장하는게 과연 정상적인 정치집단인지 묻고 싶다. 대법관을 임명할 때 야당 추천 인사들도 포함된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대법관들이 만장일치로 최소 3억을 받았다고 하면, 한명숙의 뇌물 수수는 빼도 박도 못하는 거다.

    명백한 뇌물 수수조차 자기편이라고 감싸는게 문재인의 수권능력인가?

    한명숙이 새누리당 출신이었어도 문재인과 친노들은 무죄라고 주장했을까?
  • 호남사랑 2017/01/06 [23:01]

    수정 삭제

    임두만선생의 글은 무척 좋은데, 재수없는 문재인의 사진은 좀 내려 주시길 부탁합니다.
    순간 기분이 확 상하네요.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