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피의자 박근혜, 檢 출석일이 ‘태극기’ 국경일(?)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17/03/21 [10:44]

 

[신문고뉴스] [서울의소리] 공동기사 =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검찰 소환에 응했다. 박 전대표는 오늘(21일) 오전 9시 15분 삼성동 자택에서 차랑을 타고 출발한 후 교통통제가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9분여만인 9시 24분경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포토라인에 섰다.

 

 

 

 

 

 

 

전직 대통령으로선 4번 째 검찰조사 대상이며 검찰청 포토라인에 선 것은 3번째다. 전직 대통령 가운데 서울중앙지검에서 조사를 받는 건 박 전 대표가 처음이다.

 

 

 

 

 

 

 

검찰청 포토라인에선 박근혜 전 대표는 터지는 카메라 세례를 받으며 "국민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라고 말한 뒤, "성실하게 조사를 받겠습니다"라는 단 두 마디만을 남기고는 검찰청안으로 들어갔다.

 

 

 

 

 

 

 

 

 

 

 

한편 박근혜 전 대표의 지지자 들은 그가 검찰청 안으로 들어간지 1시간여가 지나고 있음에도 여전히 검찰청 인근 여기저기에서 수사에 항의하고 있다.

 

특별취재팀 : 이명수 추광규 기자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3/21 [10:44]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