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원순 캠프 핵심인사들 안철수 후보 지지선언
 
조현진 기자   기사입력  2017/04/12 [00:42]

[신문고 뉴스] 조현진 기자 = 지지율 급상승세를 타면서 문재인 민주당 후보와 박빙의 각축전을 벌이고 있는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의 지지선언이 이어지고 있다. 국민의당 공보실은 11일 오후 “박원순 서울시장의 2017 대선 캠프 내 핵심 조직책임자들과 박원순 대선캠프 조직인 ‘시민시대’가 국민의당 제19대 대통령선거 안철수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고 밝혔다.

 

국민의당에 따르면 이들은 전날인 10일 오후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의 주선으로 안철수 후보를 만났다. 그리고 이 자리에서 “새로운 시대의 주역으로서 새 정치를 계승할 대통령 후보로 안철수 국민의당 전대표가 적임자라는 판단 하에 박원순 대선캠프의 핵심조직인 ‘시민시대’ 운영위 결의를 통하여 안철수 후보를 지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안 후보를 지지하기로 한 이들 중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의 2017년 대선 조직총괄단장을 맡았던 김홍민 단장과 최안용 시민시대 공동회장을 비롯하여 박원순 캠프 노동총괄본부장 박승흡, 총괄상황실장 김형욱 등 다수 인사들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모두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하고 국민의당에 입당하기로 했다. 그리고 국민의당은 이날 오전에도 민주당 소속 지방의원들이 잇따라 탈당해 국민의당 입당했다는 소식을 내놓았다. 전직 서울시의회 의원 61명이 11일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국민의당 입당을 선언한 것이다.

 

 

▲ 민주당을 탈당하고 국민의당에 입당한 허광태 전 서울시의회 의장...이미지 출처 : 허광태 페이스북    

 

이날 오전 허광태 전 서울시의회 의장 등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를 넘어 대한민국 전체의 더 나은 길을 고민했고 대통령 임기 5년을 넘어 20년의 더 큰 미래를 생각했다"며 국민의당 입당과 안철수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회견에서 "안 후보는 남다른 비전과 유능함을 갖췄다"며 "누구도 경험해보지 못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한민국 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고 20년 미래 먹거리를 일굴 꿈을 주는 인물"이라고 말했다. 또 "정치인의 소명으로 사회와 정치를 바꾸라는 국민의 준엄한 명령을 받들겠다"면서 "대신할 수 없는 미래인 안 후보와 힘을 모아 완전히 새로운 대한민국의 내일을 열겠다"고 강조했다.

    

기자회견 후 이들은 국민의당 입당식에 참석해 안 후보의 당선에 힘을 모으겠다고 약속했다. 이들의 입당식에서 주승용 원내대표는 "모두 자신의 선거를 치러보셨으니 어떻게 하면 득표에 도움이 되는지 잘 아시는 분들"이라면서 "천군만마를 얻은 느낌"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지방의회 의원들의 더불어민주당 탈당과 국민의당 입당도 이어지고 있다. 전남도의회 전정철·정연선 의원은 이날 전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국민의당에 입당해 무능한 패권주의를 종식하고 호남 정치를 복원해 정권교체를 이루는 초석이 되겠다"며 민주당 탈당을 선언했다.

    

앞서 전남도의회 박동수 의원도 민주당을 탈당해 국민의당에 입당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외에도 자유한국당 소속 하선영 경남도의원과 무소속인 김하용 창원시의회 의장도 국민의당 입당을 선언하는 등 보수진영과 무소속 지방의회 의원들의 입당 흐름도 가사회되고 있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4/12 [00:42]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박원순도 서울시장에 당선시켜준 안철수의 은혜를 잊지 말아야 한다. 반문반박 17/04/12 [15:42] 수정 삭제
  지난 대선에서 문재인은 자신을 위해 선거에 매진한 안철수에게 오히려 패배의 책임을 뒤집어 씌우며 은혜를 원수로 갚았다. 이런 배신의 정치를 박원순은 하지 않기를 바란다.
박원순은 양념재인이라는 썩은 동아줄을 이제 그만 놓아라! 지나가다 17/04/12 [20:49] 수정 삭제
  안철수때문에 시장이 되었으면서, '노무현 루트'를 만든다고 친노친문과 가까이 지낸 것을 모두가 알고 있다. 더 이상 친문에 기웃거려봤자 당신은 어차피 들러리에 불과하니, 현명하게 처신하길 바란다. 짐승도 은혜는 아는 법이다.
신문고뉴스에는 왜그렇게 경상도친노친문안철수광빠가들락거릴까 ? 고도의저격수 17/04/14 [20:42] 수정 삭제
  문재인도 안철수 박원순도 죄다 같은한통속 경상도친노임 문재인이가 안철수한테 패배를 뒤집어쒸운게 문제인과안?수는라 짜고치며 고스톱침 .박원순도 친노친문 안철수도 친노친문임 ..안철수는문재인비판하며 비문비노행세 하는거임 . 신문고는 왜그렇게안철수 광빠들이 들락거릴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