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GT4 유준선 2위
 
김경석 기자   기사입력  2017/04/17 [06:05]

 

올해 국내 모터스포츠 대회 중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 쉽 ASA GT클래스가 가장 핫한 경기였다.

 

 

특히 굴곡이 심한 곡선 구간에서 차량을 어떻게 컨트롤 하느냐에 달린 경기이기도 했다. 그러나 GT1과 GT2에서 사고가 발생했을 정도로 얼마나 치열한 개막전 경기였는지를 반증해주었다.

 

 

3대가 출전 한 GT4에선 디펙토리 레이싱팀에 윤병식 선수가 1위로 들어왔다. 2위는 피엔피모터스포츠의 유준선 선수, 3위는 CJ대한통운 레이싱팀의 이화선 선수가 차지했다.

 

경기와 상관없이 그리드워크에서부터 드라이버 유준선 선수와 레이싱모델 김선우, 서우희 등에게 특히 인기가 많았다.

 

 

유 선수가 개막전에서 아깝게 2위를 차지했으나, 2전에서는 더 좋은 성적을 기대해본다.

 

이 기사는 [모르니까타임즈] 공유기사 입니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4/17 [06:05]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