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례서 세계 기부천사들 감동의 걷기 대회
 
윤진성   기사입력  2017/05/19 [14:47]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재)옥스팜코리아에서 주최하는 국제기부행사 ‘옥스팜 트레일워커’가 구례에서 20~21일 열린다. 4인 1조로 팀을 이뤄 지리산과 둘레길, 섬진강변 등을 경유하는 100km 트레킹코스를 38시간 이내에 완주하는 대회다.

‘옥스팜 트레일워커’는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열리는 기부행사다. 극심한 가난으로 자신의 생계 유지조차 어려운 이들이 물을 뜨고 식량을 구하러 매일 수십 킬로미터를 걸어야만 하는 삶을 조금이나마 이해하기 위해 시작된 나눔 행사다.

이번 100km 트래킹코스는 8개 나라 128개 팀 512명이 참가비 40만 원과 기부펀딩 50만 원 이상을 모금해 참여한다. 기부펀딩 모금은 참가 선수들의 주변사람들이 십시일반 모금했으며, 참가비와 펀딩된 금액은 전액 국제구호기금으로 활용된다.

또한 10km 일반인 코스에는 전국에서 792명이 참가하며 이 가운데 코레일 임직원 250여 명이 사회공헌 차원에서 단체로 참가한다. 홍보대사인 배우 이제훈, 비올리스트 용재오닐,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 배우 이하늬 씨도 대회에 참가해 함께 걸으며 기부문화 홍보에 나선다.

우기종 전라남도 정무부지사는 “옥스팜 트레일워커 행사를 축하하며 이번 대회를 통해 나눔문화가 주변 곳곳에 스며들어 전 세계의 가난 문제 해결에 큰 보탬이 되면 좋겠다”며 “앞으로 전남의 레저스포츠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5/19 [14:47]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