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관내 기업과 소외계층 문화 활동 지원
고양시, ㈜사람과미래(P&F), 고양문화재단 3자간 협약 체결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기사입력  2017/09/12 [11:36]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는 지난 8일 ㈜사람과미래(P&F) 및 고양문화재단과 문화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오는 10월 오픈 예정인 ‘고양일산호수공원 가로수길’의 개설자 ㈜사람과미래(P&F) 측이 시와 지역사회공헌 방안을 협의하던 중 고양문화재단과의 문화누리티켓 사업 추진에 뜻이 맞아 이뤄지게 됐다.

 

협약을 통해 ㈜사람과미래(P&F)에서는 5천만 원 상당의 문화 사업비 지원을, 고양문화재단에서는 사업 추진을 담당하기로 했으며 앞으로 소외계층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사람과미래(P&F)의 박천식 이사는 “이번 협약 외에도 고양시 문화예술발전에 적극적으로 함께 하겠다”며 지속적인 지원 의지를 밝혔다.

 

이에 고양문화재단 박상철 문화사업본부장은 “스트리트몰로 구성되는 ‘고양일산호수공원 가로수길’과 고양문화재단의 거리예술사업은 연계할 부분이 많을 것 같다”며 시 문화정책에의 동참을 부탁했다.

 

아울러 이번 협약을 주관한 고양시 지역경제과 관계자는 “현재 조성 중인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등 향후 많은 기업들이 고양시에 입주할 것으로 보인다. 시와 입주기업이 상생발전 할 수 있는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9/12 [11:36]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주간베스트